여수 세계박람회장에 대규모 전시·컨벤션 센터 들어선다

홍만섭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0 17:05:12
  • -
  • +
  • 인쇄
▲사진: 여수세계박람회재단 홈페이지 캡쳐

 

전라남도가 여수세계박람회장에 8천㎡의 전시 시설과 3천 명을 수용할 수 있는 회의장 등을 갖춘 전시·컨벤션센터가 들어선다. 

전라남도는 마이스 및 관광산업 육성과 지역 특성산업의 국제화 및 진흥을 위한 여수세계박람회장 국제 전시.컨벤션센터 건립 기본안을, 연구용역을 통해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한국컨벤션 전시산업연구원’에 의뢰해 실시한 연구용역 결과 경제성과 산업 경쟁력 등 타당성 확보를 위한 적정 건립 규모는 국제회의시설 규모로 전시장 8천㎡, 3천 명이 수용 가능한 회의장 5천㎡다.

 

건립 비용은 부지 매입비 포함 1천149억 원으로 이같은 건립안에 대한 비용편익분석 결과 1.02로 타당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립 부지는 산업 경쟁력을 위한 부지 면적 확보와 전시관 확충 가능성, 워터프론트(WaterFront) 형태의 특색있는 센터 구축을 위해 박람회장 B부지로 제안했다.

운영 조직은 단독 법인 설립에 의한 간접운영 방식 형태로, 2본부 5팀 26명 규모의 운영 방안이 제시됐다.

재무성 분석 결과 센터 가동률 35%를 시작으로 매년 5%씩 늘려 운영 7년차부터 65%를 유지하는 것을 전제로, 4년째부터 영업이익이 발생할 것으로 분석됐다.

그동안 여수를 중심으로 한 남해안권의 대규모 MICE 산업 관련 시설에 대한 수요가 대폭 늘어나면서 관련 시설 확충이 시급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런 가운데 여수세계박람회장은 호텔, 중.소형 컨벤션시설, 풍부한 관광자원 등 관련 시설이 이미 구축돼 있고, 해양, 석유화학산업 등 고부가가치산업 기반을 갖추고 있어 센터 건립의 최적지로 꼽혔다. 

 

박람회장 사후활용 측면에서도 꼭 필요한 시설이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이에 전라남도는 지난해 12월부터 여수세계박람회장 국제 전시.컨벤션센터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추진, 이번에 지역에 적합한 건립 방안을 마련하기에 이르렀다. 

[저작권자ⓒ 엑스포커스(EXPOCUS).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엑스포뉴스

+

이슈&포커스

+

신상품/프로모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