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드론산업국제박람회 폐막...참관객 3만여명 '성황'

박상원 기자 / 기사승인 : 2019-07-08 16:49:03
  • -
  • +
  • 인쇄

 

전북 전주시가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마련한 '2019 드론산업 국제 박람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8일 전주시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전주월드컵경기장 내 특별전시장에서 열린 이번 박람회에 전국 각지의 가족 단위 관람객과 초·중·고·대학생 등 연인원 약 3만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전주시와 국토교통부가 드론산업의 저변 확대와 신기술 발굴, 산업 발전기반 마련을 위해 마련한 이 행사는 국내외 80여 업체(약 240부스 규모)가 참여해 드론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소개하는 자리로 꾸며졌다.

첫날 개막식에서는 국내 기술로 개발한 첫 번째 군집비행으로 50대의 드론이 LED 조명을 반짝이며 하늘에서 군집비행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 해양쓰레기 분포도 등을 실시간으로 촬영해 지도화하는 '실시간 맵핑', 산림·해안가 등 광역 감시(반경 15㎞)용 ‘광역감시용 하이브리드 드론', 실시간 미세먼지 측정 드론,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해 100분 이상 장기체공 및 광범위 순찰이 가능한 ‘장기체공형 수소연료 전지 드론' 등도 선보였다.

 

이번 박람회는 일반인에게 다소 난해하게 느껴졌던 드론 산업에 대해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드론산업관, 드론기술관, 드론체험관, 기관 특별관, 해외전시관 등 5개 주제별 테마전시관을 비롯해 육군본부, 대한항공,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국토정보공사(LX) 특별관을 운영했다.

아울러 국내외 드론 관련 전문가들이 참여해 세계 드론 기술의 첨단 기술 흐름을 소개하는 국제 콘퍼런스도 개최됐다.

아울러 드론 기업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기술·금융 세미나'와 국토부 역점사업인 '드론 규제 샌드박스 사업 설명회', 드론 ICT 융복합 레저스포츠인 드론축구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도 진행됐다.

이번 박람회 기간중에는 3D프린팅 디자인 경진대회와 85개 팀 500여명이 참여한 국토교통부 장관배 전국 드론축구대회가 부대행사로 진행돼 관심을 모았다. 

[저작권자ⓒ 엑스포커스(EXPOCUS).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엑스포뉴스

+

이슈&포커스

+

신상품/프로모션

+